이병헌♥이민정, 8년 만 둘째 임신 배우 이민정이 둘째 아이의 성별을 공개하며 팬들의 축하 인사를 받고 있다. 이민정 SNS

배우 이민정이 둘째 아이의 성별을 공개하며 팬들의 축하 인사를 받고 있다.

지난 8일 이민정은 자신의 SNS를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하면서 “친구들의 서프라이즈에 깜짝 놀라서 들어오는 제 걸음걸이는 아직 아들 엄마 같지만 둘째는 딸 맞대요. 믿기지 않음”이라며 게시했다.

이어 이민정은 “나오면 확인해보고 알려드릴게요”라면서 태명은 버디라고 언급, 설렘과 기대감을 한껏 드러냈다. 핑크색 풍선으로 꾸며진 공간과 케이크 속 ‘웰컴 프린세스’ 문구를 통해 이민정의 지인들이 다가올 딸 출산을 앞두고 축하 파티를 열었음을 알 수 있다.

이병헌 이민정 부부의 둘째 임신은 지난 8월 알려졌다. 당시 이민정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이민정의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고 이는 8년 만에 들려온 반가운 소식이다. 이민정과 이병헌은 지난 2013년 결혼해 2015년 첫 아들인 준후 군을 품에 안은 바 있다. 이에 두 사람은 결혼 10년 만에 슬하에 1남 1녀를 두게 됐다.

r r r

Google search engine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