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인 제공

싱어송라이터 나히(본명 김나희)가 지난 8일 별세했다.

나히는 2019년 싱글 ‘블루 시티’(Blue City)로 데뷔한 후 시티팝과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개성 있는 노래를 선보여왔다.

그간 작사와 작곡에도 참여를 하며 싱어송라이터로서 음악적 역량도 뽐냈다.

나히는 데뷔 후 ‘여전히 남아’, ‘글루미 데이’(Gloomy Day), ‘불면송’ 등의 노래를 발표했다. 그는 지난 7월에는 팬들에 대한 사랑을 담은 일렉트로니카 장르의 곡 ‘로즈’(rose)를 내놓고 활동한 바 있다.

나히는 ‘로즈’ 발표 당시 “지금까지의 내 노래들을 꽃 같다고 하고 싶다”며 “이번 노래는 그 꽃들을 사랑해 주는 많은 분께 전하고 싶은 이야기”라고 밝혔다.

나희 빈소는 경기도 평택시 중앙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0일.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r r r

Google search engine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