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김유정의 친언니로 알려진 김연정이 11월 11일 결혼한다.

8일 김연정은 예비 신랑과 찍은 웨딩 화보를 공개하며 “저희 결혼합니다”라고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김연정은 “안녕하세요. 여러분. 다들 잘 지내시죠? 11월 11일 저희 결혼합니다”라며 “이렇게 빨리 결혼 소식을 들려드릴 줄이야…찾아뵙고 인사드려야 하는데 오랜만에 드리는 연락이 결혼 소식이라 쑥스럽기도 하고 부담이 되시진 않을까 걱정돼 연락을 못 드린 분들이 많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너무 정신없이 시간이 흘러 연락드리지 못한 점 죄송하다는 말씀드리며…너그러운 마음으로 이해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리고 바쁘신 와중에도 참석해 주신다는 분들께도 감사 인사드립니다”라며 “이번 주부터 날씨가 많이 추워졌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시길 바라며 저희 부부의 새로운 출발 따뜻한 시선으로 응원 부탁드립니다”라고 밝혔다.

김연정은 웨딩 화보에서 인형 같은 미모를 뽐내며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냈다. 순백의 웨딩드레스부터 화려한 보라색 드레스, 시크한 블랙 드레스까지 다양하게 소화하며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예비 신랑도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연정의 결혼 소식에 네티즌들은 “결혼 축하해요”, “선남선녀 완전 축하드립니다”, “세젤예. 축하합니다”, “너무 예쁘다. 축하해요”등의 축하 댓글을 남겼다.

1996년생인 김연정은 동생 김유정과 함께 KBS 2TV ‘해피투게더’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해 빼어난 미모로 주목받은 바 있다. 2017년에는 웹드라마 ‘전지적 짝사랑 시점 특별판’을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2018년에는 싱어송라이터 이요한(OFA)의 ‘좋겠어’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r r r

Google search engine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